무료광고 ▶자세히보기
연말 특수 잡아라···백화점 4사, 크리스마스 마케팅 돌입
네이버가 숏폼에 힘준다는데 어떻게 만들지?…여기서 배우세요 네이버가 숏폼(짧은 영상)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다. 최근 애플리케이션(앱) 개편을 통해 클립을 전면에 내걸기도 했다. 회사는 여기에 더해 숏폼 콘텐츠 제작자를 직접 양성하기 위한 집중 교육을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네이버는 지난 2일 총 4개의 탭으로 구성된 새로운 네이버 앱을 정식 공개한 바 있다. 클립은 전면에 내건 4개 탭 중 하나다. 숏폼 콘텐츠를 볼 수 있는 클립 기능을 활성화하기 위해 창작자 집중 교육을 오는 22일 시작할 계획이다. 회사 측은 올해 클립 콘텐츠 카테고리와 창작자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콘텐츠 다양성 및 품질 향상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클립 크리에이터 스쿨은 네이버 콘텐츠 생태계에서 활동하는 창작자들의 숏폼 제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기획됐다. 모집 기간은 11월 15일까지다. 창작자 100명을 선발, 11월 22일부터 12월 20일까지 약 한 달 동안 실습 중심의 교육을 진행한다. 클립 크리에이터 스쿨은 숏폼 트렌드 및 채널 전략부터 숏폼 콘텐츠 제작까지 다양한 주제를 다룬다. 네이버 클립 서비스 담당자와 숏폼 콘텐츠 업계 전문가가 강사로 참여, 창작자들에게 필요한 기술과 지식을 공유할 예정이다. 창작자는 강의·실습 과제·일대일 피드백 등을 통해 실제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역량을 쌓을 수 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우수 창작자에게는 다양한 혜택도 주어진다. 매주 우수 과제작은 클립을 비롯한 네이버 앱의 다양한 영역을 통해 많은 사용자에게 공개된다. 클립 크리에이터 지원 시 가산점도 받을 수 있다. 네이버는 매년 상반기와 하반기에 공식 숏폼 창작자인 클립 크리에이터를 선발할 예정이며, 지난 6월 클립 크리에이터 모집에는 1만명 이상의 지원자가 몰린 바 있다. 네이버는 클립을 전면 배치한 네이버 앱을 출시하면서 숏폼 서비스를 본격화했다. 회사 측은 고도화된 콘텐츠 추천 기술 AiRS를 기반으로 클립 서비스의 개인화 콘텐츠 추천 품질을 개선할 것이라며 전문성과 다양성을 겸비한 클립 크리에이터를 중심으로 창작자 생태계를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바이럴 마케팅 콘텐츠 마케팅 퍼포먼스 마케팅 병원 마케팅 옥외광고 SNS 대행사 SEO 최적화 언론홍보 대행사 SNS 마케팅 인플루언서 마케팅 네이버는 그간 중소상공인(SME)과 창작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다. 지난해에는 SME가 자체적인 라이브 커머스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스마트스토어 판매자 120명을 대상으로 숏클립 화법스쿨을 진행한 바 있다. 네이버의 비즈니스 교육 플랫폼인 네이버 비즈니스스쿨을 통해 블로그 모먼트로 숏폼 영상을 간편하게 만들기 코스를 수강한 블로그 창작자는 모먼트 발행량이 6배 증가했다. 공기중 네이버 교육센터장은 네이버는 새로운 네이버앱을 통해 창작자들의 주목도를 높이는 동시에, 차별화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새로운 창작자를 발굴하고 경쟁력을 강화하도록 지원하고 있다며 네이버 생태계에서 활동하는 창작자들이 새로운 콘텐츠 트렌드인 숏폼을 통해 네이버와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필요한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 게시물을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SEARCH